[새 시집 속의 詩] 정채원 시인의 「열대야」
[새 시집 속의 詩] 정채원 시인의 「열대야」
  • 정채원(시인)
  • 승인 2024.06.05 11:1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열대야Tropical nights

정채원

 

 

무엇으로 식힐까                        What a sleepless night!
잠 못 드는 밤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What should I cool it down with.
열에 들뜬 내 이마를 짚어줄         Cool stream of news,
시원한 한 줄기 소식,                  To cool down my feverish forehead.
어디쯤 달려오고 있을까              Where are they now?

 

- 정채원 디카시집 『열대야』 (작가) 중에서

 

 


정채원 1996년 월간 《문학사상》 으로 등단. 작품집으로 『슬픈 갈릴레이의 마을』 『제 눈으로 제 등을 볼 순 없지만』 『우기가 끝나면 주황물고기』 등이 있음. 한유성문학상, 편운문학상 등 수상

 

* 《쿨투라》 2024년 6월호(통권 120호) *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